초록우산어린이재단·현대제철, 어린이 교통안전 옐로카펫 4곳 설치

현대제철, 임직원 참여 기금 활용 4698만 3000원 전달

권현정 기자 | 기사입력 2022/09/20 [17:00]

초록우산어린이재단·현대제철, 어린이 교통안전 옐로카펫 4곳 설치

현대제철, 임직원 참여 기금 활용 4698만 3000원 전달

권현정 기자 | 입력 : 2022/09/20 [17:00]

▲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지난 15일 현대제철과 함께 서울영신초등학교에서 어린이 교통안전 옐로카펫 완공식을 진행했다. (사진은 왼쪽부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3지역본부 강태원 팀장, 현대제철 김형창 팀장, 서울영신초등학교 양회국 교장, 현대제철 이원기 책임매니저, 현대제철 박수연 매니저, 영등포구청 교통행정과 최우혁 팀장  © 팝콘뉴스

 

(팝콘뉴스=권현정 기자) 초록우산어린이재단(회장 황영기)이 현대제철과 손잡고 어린이 교통안전 문화 확산에 나선다.

 

20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은 현대제철과 함께 지난 15일 서울영신초등학교에서 '어린이 교통안전 옐로카펫 완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옐로카펫'은 횡단보도 진입부 바닥과 벽을 노란색으로 도색하거나 노란색 구조물을 설치해 안전한 어린이 신호대기 공간을 마련하고, 운전자들은 해당 구역에 있는 어린이를 쉽게 인지할 수 있도록 돕는 교통안전 도구다.

 

도로교통공단 교통과학연구원의 설문 결과에 따르면, 운전자의 76.4%는 옐로카펫의 시인성 및 감속유도 효과를 인정했다.

 

이번 협력으로 서울영신초등학교 1개소, 서울영원초등학교 2개소, 용인 대청초등학교 1개소 총 4곳에 '옐로카펫'이 설치됐다.

 

이밖에, 가방에 부착할 수 있는 형광 반사판형 옐로카드 500개를 서울영신초등학교에 전달하기도 했다.

 

이번 옐로카펫 설치 재원은 현대제철 본사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모은 직원 참여 기금으로 총 4698만 3000원이다.

 

현대제철은 2005년부터 임직원 참여 기금을 활용해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소득층 대상 '희망의 집수리', 장애인 등 대상 '소화기 기부' 등이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직원참여기금을 활용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앞으로도 직원들의 정성이 사회 곳곳에 유용하게 쓰이도록 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팝콘뉴스] 

 
현대제철,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사회공헌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