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그룹, 혁신DNA ‘우리 어드벤처’ 사내 도입

전 그룹사 모험심 강한 신사업 선발해 자율ㆍ독립성 부여

김보연 기자 | 입력 : 2020/01/07 [14:46]

 

(팝콘뉴스=김보연 기자) 우리금융그룹이 전 그룹사 임직원을 대상으로 창의적 조직문화 확산과 잠재역량을 배양하기 위해 사내 벤처육성 프로그램을 전격 운영한다.

 

우리금융그룹(회장 손태승)은 그룹 차원의 사내벤처 제도 ‘우리 어드벤처(A-D Venture)’를 도입했다고 7일 밝혔다.

 

‘우리 어드벤처’는 아날로그에서 디지털까지 분야를 가리지 않고 자유롭고 혁신적인 아이디어로 도전하는 모험심 강한 벤처집단을 의미한다.

 

우리금융그룹은 지난해 10월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사내벤처 육성프로그램’운영기업으로 최종 선정돼 경영진의 오픈 이노베이션에 대한 강한 의지와 ‘우리 어드벤처’제도의 체계적 육성계획이 높은 점수를 받았다.

 

우리금융그룹은 핀테크 혁신의 가장 큰 한계와 약점으로 거론되는 금융회사 특유의 보수적인 조직문화와 리스크 회피적 업무방식을 극복하기 위해 이번 사내벤처 제도를 적극 도입했다.

 

우리금융그룹 전 임직원이 신사업을 발굴하고 추진하는데 있어 자율성은 철저히 보장하되 결과에 대한 실패는 용인함으로써 도전정신에 기반한 ‘혁신DNA’를 심는다는 구상이다.

 

소규모 자발적 혁신조직인 ‘우리 어드벤처’ 운영으로 스타트업의 장점인 신속한 실행력, 개방형 혁신, 도전하는 문화를 우리은행 등 전 그룹사에 확산시킬 계획이다.

 

아울러 최소요건으로 서비스를 출시하고 빠르게 고객 반응을 측정해 다음 아이디어에 반영하는 린 스타트업(Lean Startup) 방식의 사업 추진으로 신사업 리스크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우리금융그룹 관계자는 “최근 업종간 경계가 허물어지는 빅블러(Big Blur) 현상의 가속화로 금융기관도 이에 대한 이해와 전문성 향상이 중요한 과제가 됐다”면서 “사내벤처 제도 운영으로 조직 혁신문화를 안착시키고 우리금융그룹사 임직원의 잠재능력을 배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우리금융그룹,사내벤처,자율,혁신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