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2019 사랑나눔장터’ 활동

수익금 전액 국내외 소외계층 지원 사업에 기부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9/10/17 [10:23]

▲ 현대해상은 지난 16일 서울 광화문 본사 앞에서 자선바자회 ‘사랑나눔장터’를 개최했다. (사진=현대해상)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현대해상(대표 이철영)은 지난 16일 서울 광화문 본사 앞에서 자선바자회 ‘사랑나눔장터’를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사랑나눔장터’는 현대해상이 지난 2004년부터 ‘아름다운 가게’와 함께 매년 열고 있는 행사로, 나눔 문화 확산과 자원 재활용을 위해 임직원과 하이플래너가 자발적으로 기증한 물품을 판매하고 그 수익금을 기부하는 사회공헌 활동이다.

 

전국 각지에서 도서, 의류, 가전 등 1만5천여 점의 기증품이 모였으며, 수익금 전액은 국내외 소외계층 지원 사업에 활용한다.

 

신입사원을 포함한 30여 명의 직원들이 봉사자로 나선 행사장에서는 포토존, 캘리그라피, 경품 추첨 돌림판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해 시민들의 호응을 얻었다.

 

이번 행사를 주관한 현대해상 CCO 황미은 상무는 “임직원과 하이플래너가 한마음으로 준비한 이번 행사가 어려운 이웃에게 작지만 따뜻한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는 자선단체 ‘아름다운가게’ 세종 고운점, 광주 운천점, 부산 사하점에서도 ‘현대해상 Day’ 행사를 통해 함께 진행됐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