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샘, 세상의 모든 엄마들 응원

연중캠페인 마련해 싱글맘, 워킹맘 등 다양한 엄마들 위한 캠페인 전개

편슬기 기자 | 입력 : 2019/01/10 [10:52]

▲ 한샘이 2019년 연중 캠페인으로 '나는 엄마입니다'를 전개한다(사진=한샘)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한샘이 올 한해 세상의 모든 엄마를 응원하는 다양한 캠페인을 실시한다.

 

종합홈인테리어전문기업 한샘(대표이사 최양하)이 2019년 연간 캠페인 주제를 “나는 엄마입니다”로 정하고 ‘세상의 모든 엄마를 응원’하는 캠페인을 전개한다.

 

부엌가구회사로 태동한 한샘은 불편한 재래식 부엌가구가 주를 이루던 70년대부터 현대식 입식 가구를 보급하며 어머니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앞장서 왔다.

 

시대가 흘러 다양한 모습으로 살아가는 어머니들을 응원함으로써 가족의 행복에도 이바지한다는 것이 이번 캠페인의 취지다. 

 

2019년 연간으로 진행되는 이번 캠페인의 주제는 ‘싱글맘’을 시작으로, ‘워킹맘’, ‘전업맘’ 등으로 이어질 예정이다.

 

첫 번째 주제는 미혼모로, 한샘은 지난해 주거환경개선사업의 대상을 미혼모를 비롯한 한 부모 가정을 주로 하고, 총 20여 한 부모 가정의 집을 새롭게 꾸며줬다.

 

또한 한부모가정 돌봄 시설에서 퇴소해 자립을 하는 가정에 자립 정착금을 주고 자립시 필요한 생활용품을 담은 자립응원키트도 함께 선물하고 있으며 더불어 미혼모 응원 영상을 제작해 TV와 유튜브 등을 통해 방영하고 있다. 

 

미혼모에 이은 다음 주제는 ‘워킹맘’으로 한샘은 다양한 사내 모성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워킹맘 응원을 직접 실천하고 있다.

 

‘여성이 다니고 싶은 회사, 엄마가 행복한 회사’를 모토로 여성 임직원들이 임신과 출산, 육아로 경력이 단절되지 않고 회사 안에서 성장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해주었다.

 

임신부는 임신전 기간 6시간 단축 근무를 하고, 육아휴직을 기존 1년에서 2년으로 연장했으며 사내 어린이집을 운영해 여성 임직원들이 임신, 출산, 육아의 부담을 덜어주고 있다.

 

최양하 한샘 회장은 “한샘을 ‘주부의 로망’, ‘엄마의 로망’으로 만들어주신 어머님들의 사랑에 다시 한 번 감사드리며 이 세상 모든 어머니들이 행복해질 수 있도록 다방면에 걸쳐 끊임없이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엄마, 미혼모, 한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