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필리핀 최대 방산 전시회 참가

ADAS 2018에 소형전술 차량 등 2종 공개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8/09/28 [15:40]

▲ 필리핀 마닐라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리고 있는 글로벌 방산 전시회 ‘ADAS(Asian Defense & Security) 2018’ 기아자동차 부스에 기갑 수색차(사진 왼쪽)와 소형 전술차량 베어 샤시(사진 오른쪽)가 전시되어 있다(사진=기아자동차).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올해 3회째를 맞은 필리핀 최대 규모의 국제 방산 전시회 ‘ADAS(Asian Defense & Security) 2018’에서도 기아자동차의 소형전술 차량이 단연 주목을 받았다.

 

기아자동차는 지난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필리핀 마닐라 월드 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리는 글로벌 방산 전시회 ADAS 2018에 소형전술 차량 2종을 선보였다.

 

기아자동차는 이번 전시회에 우리 군에 본격 배치가 진행되고 있는 소형전술 차량인 기갑 수색차와 베어 샤시(Bare Chassis)를 출품해 방산기술의 우수성을 알리는 동시에 시장확대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먼저 선보인 기갑수색차는 방탄차체와 각종 무기를 장착할 수 있는 터렛, 타이어 피탄시에도 일정 거리 주행이 가능한 전술 타이어 등을 장착해 다양한 전술 임무 수행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 기아자동차는 소형전술 차량의 기본 뼈대라고 할 수 있는 베어 샤시를 전시해 관람객들이 차량의 주요사양인 ▲엔진 ▲독립 현가장치 ▲자동변속기 ▲프레임 등을 직접 확인할 수 있도록 마련했다.

 

베어 샤시는 차체 프레임에 엔진 등의 주요 구동장치만 부착한 것인데 그 자체로 장갑차량 등 특수목적 차량을 제작할 수 있는 다양한 확장성을 제공하는 제품이기도 하다.

 

기아자동차는 이번 전시회를 발판으로 필리핀군에 공급 중인 1¼톤, 2½톤 등 현재 사용 중인 군용차 물량을 지속 확보하고 수출 전략차종인 소형전술 차량의 신규시장을 창출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ADAS 2018’은 필리핀 유일의 국제 방산 전시회로 격년으로 개최되고 있으며 기아자동차는 1회 때부터 참가하며 군용차량 기술의 우수성과 혁신성을 보여주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기아자동차, 필리핀, 방산전시회, 군용차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