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효자상품 ‘릴(lil)ㆍ핏(Fiit)’ 전국 판매망 확대

전국 50개 도시 편의점 4148곳 개시…대도시 1563곳 판매처 추가

박찬주 기자 | 입력 : 2018/05/14 [17:35]

▲ KT&G의 궐련형 전자담배 '릴(lil)'과 전용 담배인 '핏(Fiit)' 2종 제품 이미지(사진=KT&G 제공).    


(팝콘뉴스=박찬주 기자) 다양한 맛과 세련된 디자인으로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KT&G의 ‘릴(lil)’과 ‘핏(Fiit)’을 이제 좀 더 가까운 곳에서 만날 수 있게 됐다.

 

KT&G가 궐련형 전자담배 ‘릴(lil)’과 전용 담배인 ‘핏(Fiit)’을 전국 64개 도시로 확대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서울지역 편의점을 통해 첫 선을 보인 릴과 핏은 지난 3월 ▲부산 ▲광주 ▲대전 ▲세종 등 주요 대도시로 판매지역이 확대돼 현재 전국 14개 도시의 판매점 11638곳에서 판매되고 있다.

 

KT&G는 릴과 핏의 전국 출시를 요구하는 소비자들의 인기에 힘입어 오는 23일부터 경남 창원과 전북 전주 등 전국 50개 도시의 편의점 4148곳에서도 판매를 개시하기로 했다.

 

▲ KT&G '릴(lil)'과 '핏(Fiit)'을 출시예정인 전국 50개 도시(사진=KT&G 제공). 

 

KT&G는 현재 제품이 유통 중인 주요 대도시에서 1563곳의 판매처를 추가로 늘려 도심 소비자들의 접근성을 높일 예정이다.

 

임왕섭 제품혁신실장은 “서울과 전국 주요 대도시에 이어 릴과 핏을 구매하고 싶다는 지역 소비자들의 요구가 이어져 전국 64개 도시로 판매망을 확대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소비자 기호에 맞는 다양한 전자담배용 제품을 개발해 고객을 만족시켜 나갈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KT&G의 궐련형 전자담배 릴은 현재 국내에서 판매되고 있는 궐련형 전자담배 3종 가운데 가장 늦게 나왔지만 무서운 속도로 치고 올라오며 현재 시장점유율 2위를 차지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KT&G, 릴, 핏, 전자담배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