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유업, 뇌전증 인식 개선 위한 '같이 걸을래?' 챌린지 진행

10월 2일까지 건강관리 앱 캐시워크 통해 참여 가능

정찬혁 기자 | 기사입력 2022/09/23 [16:45]

남양유업, 뇌전증 인식 개선 위한 '같이 걸을래?' 챌린지 진행

10월 2일까지 건강관리 앱 캐시워크 통해 참여 가능

정찬혁 기자 | 입력 : 2022/09/23 [16:45]

▲ 뇌전증 인식 개선을 위한 '같이 걸을래?' 챌린지(사진=남양유업)  © 팝콘뉴스


(팝콘뉴스=정찬혁 기자) 남양유업이 지난 8월에 이어 뇌전증 환자를 위한 두 번째 걷기 챌린지를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2002년부터 뇌전증 환아를 위한 특수분유 케토니아를 생산해 온 남양유업은 사회책임경영(Care&Cure) 활동의 일환으로 한국뇌전증협회와 넛지헬스케어㈜의 건강관리 앱 캐시워크와 함께 뇌전증 환자 지원에 관한 법률안 입법 동의와 인식 개선을 위한 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같이 걸을래?' 챌린지는 뇌전증 환자들이 사회적인 편견과 차별 없이 생활할 수 있도록 뇌전증에 대한 인식개선 확대를 목적으로 기획됐다.

 

남양유업과 한국뇌전증협회는 채널 소식란을 통해 캐시워크 앱 이용자들에게 뇌전증에 대한 올바른 정보와 뇌전증 관리·지원법의 필요성에 대해 지속적으로 알릴 예정이다.

 

지난 8월 23일부터 9월 5일까지 진행한 1차 챌린지는 총 18만 7140명의 인원이 참여했다. 2차 챌린지는 9월 19일부터 10월 2일까지 총 2주간 진행될 예정이다.

 

남양유업 관계자는 "뇌전증 환자들의 인식을 개선하는 한편, 뇌전증 환자들의 국가적 차원의 관리와 지원을 마련하기 위해 한국뇌전증협회가 국회에 건의한 '뇌전증 관리 지원법'의 입법 동의에 힘을 더하고 있다"라며 "많은 분들의 참여로 뇌전증 환자를 위한 좋은 법안이 마련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팝콘뉴스]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