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삼양식품, 설맞이 소외계층에 제품 6,000박스 기부

삼양원동문화재단과 함께 전국 공공기관 및 복지시설에 전달

편슬기 기자 | 기사입력 2021/02/09 [11:29]

삼양식품, 설맞이 소외계층에 제품 6,000박스 기부

삼양원동문화재단과 함께 전국 공공기관 및 복지시설에 전달

편슬기 기자 | 입력 : 2021/02/09 [11:29]

▲ 삼양식품과 삼양원동문화재단이 설 명절을 맞아 소외계층에게 자사 제품을 기부했다(사진=삼양식품).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삼양식품과 삼양원동문화재단은 설 명절을 맞아 소외계층을 위해 라면 등 제품을 기부한다.

 

기부 품목은 삼양 라면, 나가사끼 짬뽕, 불타는 고추짜장, 유제품 등 6,000박스로 소비자가 기준 1억 4천만 원 상당이다.

 

삼양식품은 삼양원동문화재단과 함께 매년 설과 추석 명절을 전후해 정기적으로 제품을 기부해왔다. 올해는 장기화된 코로나19와 경기 불황으로 힘들었던 이웃들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2월 한 달간 나눔 활동에 나선다.

 

원주공장을 시작으로, 본사, 익산공장, 전국 영업지점 등을 통해 60여 개의 공공기관, 복지시설에 직접 제품을 전달할 예정이다. 기부된 제품은 해당 지역 내 아동, 노인 등 취약계층에 지원된다.

 

삼양식품 관계자는 "소외된 이웃들이 삼양식품 제품과 함께 더욱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통해 사회공헌을 강조했던 창업주의 뜻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양식품, 삼양원동문화재단, 설날, 기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