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 결산...카드 결제 37.4조, 작년 대비 6.3%↑

행사 기간 중 자동차 판매량 31.9% 증가

편슬기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13:43]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 결산...카드 결제 37.4조, 작년 대비 6.3%↑

행사 기간 중 자동차 판매량 31.9% 증가

편슬기 기자 | 입력 : 2020/11/20 [13:43]

▲ 박진규 산업통상자원부 차관이 20일 오전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 합동브리핑실에서 열린 코리아세일페스타 종합 결산 브리핑을 진행했다(사진=뉴시스).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소비회복을 위해 개최된 2020 코리아세일페스타(이하 코세페)에서 카드 승인금액과 온누리상품권 판매액 등의 증가가 나타나며 실질적인 내수 진작이 이뤄진 것으로 나타났다.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 이하 산업부)는 19일 김연화 코세페 추진위원장 및 관계부처와 함께 코세페 종합성과를 발표했다.

 

올해 코세페는 전년 대비 두 배가 넘는 1,784개사가 참여한 가운데 소비회복과 지역경제 활력 제고를 위해 정부와 17개 시도가 함께 지원했다. 행사 기간 동안 국내 카드 승인액은 총 37.4조 원 규모로 전년 동기 대비 6.3% 증가했다.

 

대표소비재 구매 등의 소비 증가세가 뚜렷했는데 자동차의 경우 일평균 7,074대 판매돼 전년 동기 대비 31.9% 증가했으며 특히 친환경차의 경우 일 997대가 판매되면서 155.7%로 크게 뛰었다.

 

전자 제품은 주요 2개사 기준 6,600억 원의 매출액을 기록 전년 동기 대비 39.5% 증가했고 스마트폰 개통이 약 8만 6천대 가량 이뤄지며 행사 전과 대비해 4.4.% 증가했다.

 

특히 의류 부문의 매출 증대가 두드러지게 나타났는데 코세페와 함께 진행된 코리아패션마켓 시즌2에서 상반기 시즌1 대비 4배 이상의 성과를 달성, 334개 브랜드, 백화점·아울렛 총 15개 매장, 온라인 3개사 통해 총 162억 4천만 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대중소 및 온오프라인 유통사 매출도 모두 증가했다. 전국상인연합회 발표에 따르면 행사 기간 중 전국 64개 전통시장에서 일정 금액 구매 시 온누리상품권을 제공하는 코세페 연계 전통시장 이벤트를 통해 행사 전 대비 평균 방문 고객 수 30%, 매출액은 25.5% 증가했다.

 

동네슈퍼는 12.1%, 편의점은 3.9% 백화점은 5.4% 대형마트는 1.4% 증가 했으며 온라인유통의 경우 다양한 상품군에서 할인행사와 ‘한정판매’ 이벤트 등을 진행한 결과 3.19조 원의 매출을 기록하며 전년 동기 대비 27.0% 증가했다.

 

코세페를 통해 골목상권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했다. 지자체별 지역특산물과 지역 중소기업, 전통시장의 매출이 증가했으며 농축수산물의 경우 한우는 행사 전 대비 매출이 78% 증가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돈은 할인행사를 통해 총 9,600만 원의 판매액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 4.5배 증가했으며 수산물은 고등어와 굴 등의 제철 수산물이 온오프라인을 통해 945.5억 상당이 판매돼 전년 동기 대비 13.6% 증가했다.

 

아울러 국내판촉을 넘어 1억8000만달러 규모의 K-방역, K-뷰티 등 소비재에 대한 구매상담을 이끌어냈다. 28개국 115개의 해외 온라인 유통망에 3980개 기업이 입점·판촉전에 참여해 온라인수출도 확대되는 계기가 됐다는 평이다.

 
코세페, 코리아세일페스타, 산업부, 산업자원통상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