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네이처컬렉션ㆍ더페이스샵 ‘온라인 통합 플랫폼’ 오픈

7월 1일 플랫폼 론칭 기념 이벤트 진행

편슬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6/29 [10:29]

네이처컬렉션ㆍ더페이스샵 ‘온라인 통합 플랫폼’ 오픈

7월 1일 플랫폼 론칭 기념 이벤트 진행

편슬기 기자 | 입력 : 2020/06/29 [10:29]

▲ LG생활건강이 네이처컬렉션과 더페이스샵의 직영 온라인 몰을 통합 플랫폼으로 개편한다(사진=LG생활건강).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LG생활건강(대표 차석용)은 작년 6월부터 쇼핑 서비스를 중단한 네이처컬렉션과 더페이스샵의 직영 온라인 몰을 통합 플랫폼으로 개편해 내달 1일 정식 오픈한다.

 

이는 최근 코로나19 유행으로 언택트(비대면) 소비 트렌드가 급부상하면서 고객 유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화장품 가맹점과의 상생을 위해서다.

 

LG생활건강은 지난 1년간 가맹점의 매출 증대를 위해 네이처컬렉션과 더페이샵 직영 온라인 몰에서 제품 판매를 제외한 제품 정보 조회, 매장 위치 검색 등의 기능만 유지해 왔었다.

 

그러나 이번 개편을 통해 직영 온라인 몰 매출을 가맹점 몫으로 돌릴 수 있는 플랫폼을 조성해 새롭게 오픈한 것이다.

 

온라인 통합 플랫폼에서 제품 구매를 희망하는 고객은 매장 위치 등을 고려해 ‘마이 스토어’를 설정해야 주문이 가능하며 해당 주문 건을 통해 발생한 매출과 수익은 고객이 지정한 가맹점에 귀속된다.

 

마이 스토어로 지정된 가맹점은 주문 내역 확인 후 매장 내 재고를 택배 발송하거나 재고가 없는 경우 가맹본부에 위탁 배송을 요청해 주문을 처리하면 된다.

 

차석용 부회장은 “시장 환경이 빠르게 온라인을 중심으로 재편되며 로드숍을 운영하는 가맹점의 영업 환경이 어려워짐에 따라 가맹점이 오프라인뿐만 아니라 온라인으로 사업영역을 확장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마련해드리게 된 것”이라고 밝혔다.

 

네이처컬렉션을 운영 중인 가맹점협의회 김학영 대표는 “회사 측에서 올해 들어 가맹점에 대해 두 차례 월세를 지원한데 이어서 온라인에서 발생하는 매출과 수익을 가맹점이 가져갈 수 있는 플랫폼 개설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플랫폼에서 점주가 직접 구성하는 매장 소개 페이지와 e 카탈로그 등을 통해 고객 서비스를 확대하여 온라인 매출을 증대시키는 도구로 적극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LG생활건강은 7월 1일 플랫폼 정식 오픈과 마이 스토어 서비스 론칭을 기념한 행사를 진행한다.

 

오픈 후 6일간 매일 마이 스토어 신규 가입자 중 추첨을 통해 네이처컬렉션과 더페이스샵 주요 브랜드의 제품 체험 키트 및 웰컴 쿠폰집을 증정한다.

 
LG생활건강, 더페이스샵, 네이처컬렉션, 통합몰, 이벤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