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금호타이어,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2호점 개소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저소득 가정 청소년들에게 쾌적한 교육환경 제공

김보연 기자 | 기사입력 2020/05/28 [10:18]

금호타이어,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2호점 개소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함께 저소득 가정 청소년들에게 쾌적한 교육환경 제공

김보연 기자 | 입력 : 2020/05/28 [10:18]

▲ 금호타이어가 27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에서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2호점 완공식을 가졌다(사진=금호타이어).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보연 기자) 금호타이어(대표 전대진)가 27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회장 이제훈, 마포구 백범로)에서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2호점 완공식을 가졌다.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지원 활동은 2016년부터 금호타이어가 저소득 가정 청소년을 위한 교육환경개선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이 활동을 통해 금호타이어는 수도권 내 청소년(중ㆍ고등학생)이 있는 저소득 가정에 학습 교구와 생활환경 개선 지원을 통해 학업 환경을 조성해주고 있다.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지원 활동은 2016년 사내 사회공헌활동 아이템 공모전을 통해 채택된 아이디어로 실생활에 바로 적용 가능한 혜택을 받는 대상자들의 만족도가 높다는 점에서 좋은 평가를 얻고 있다.

  

이번 22호점 완공식에서는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금호타이어 및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관계자(서울지역 여인미 본부장) 소수만 참여한 가운데 (공부방 현판 전달 및 청소년 선물 증정) 등이 이루어졌다.

  

22호점의 주인공(서울 금천구 거주)은 현재 한부모 가정으로 3형제가 함께 생활하고 있으며, 온라인 개학에 따라 컴퓨터를 비롯한 학습 환경을 제공받지 못한 상태라 환경 개선이 시급한 상태였다.

  

금호타이어의 공부방 지원으로 대학 진학으로 경제 활동에 보탬이 되겠다는 목표 의식을 갖고 학업에 노력하고 있다.

  

강진구 경영지원팀장은 “금호타이어는 우리 사회의 미래이자 기업 지속의 자원이 될 청소년들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해 오고 있으며 금호타이어는 지속적으로 여러 방면의 도움의 손길을 통해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금호타이어는 이외에도 청소년 안전 및 예방 교육 캠페인 등을 계획 중이며, 최근에는 저소득층 여성 청소년 약 90명을 대상으로 여성용품을 후원하는 핑크박스 지원사업도 실시한 바 있다. 

 
금호타이어,초록우산어린이재단,공부방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