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냉장고 변신 어디까지?" ... 삼성 비스포크 똑똑해졌다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기술로 IoT·AI '업그레이드'

배태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5/20 [14:05]

"냉장고 변신 어디까지?" ... 삼성 비스포크 똑똑해졌다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기술로 IoT·AI '업그레이드'

배태호 기자 | 입력 : 2020/05/20 [14:05]

▲ 지난 1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 CES 2020에서 관람객들이 삼성전자 전시관에 마련된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BESPOKE)’를 살펴보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 팝콘뉴스


(팝콘뉴스=배태호 기자) 백인백색(百人百色) 가전 시대를 연 삼성전자 '비스포크(BESPOKE)' 냉장고가 '패밀리허브(Family Hub)'를 장착해 한층 똑똑해진다. 개성 넘치는 디자인에 인공지능(AI)까지 무장하면서 '비스포크'가 소비자 마음을 한층 더 사로잡을 수 있을지 주목된다.

 

삼성전자(대표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는 '패밀리허브'가 적용된 비스포크 냉장고를 21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패밀리허브는 삼성전자가 지난 2016년 업계 최초로 도입한 사물인터넷(IoT)과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냉장고에 식자재 관리와 가족 간 커뮤니케이션, 주방 공간에서의 엔터테인먼트 등 기능을 구현한 기술로, 올해부터는 비스포크 냉장고까지 확대 적용된다.

 

삼성 비스포크 패밀리허브는 4도어 모델로 출시된다. 소비자들은 모두 13개 색상의 도어 패널을 취향에 맞춰 자유롭게 조합할 수 있다. 다만, 터치스크린이 포함된 패널은 글램 네이비와 글램 딥차콜 2가지로 운영된다.

 

■ 전 세계 고객의 눈을 사로잡은 '비스포크'...어떻게 달라졌나?

 

올해 새롭게 선보이는 패밀리허브는 기능 면에서 한층 진화했다.

 

국내에서 유일하게 자동 식품 인식 기술을 적용해, 냉장고 내부에 탑재된 카메라가 2,100여 가지 식재료를 스스로 인식한다.

 

이를 통해 냉장고에 보관 중인 식재료를 손쉽게 '푸드 리스트'에 추가해 관리할 수 있다. 

 

리스트에 이름을 올린 식재료에 대해서는 유통기한 만료 사흘 전에 냉장고가 알람을 통해 소비자에게 알려, 식재료 낭비를 막을 수 있다.

 

'식단플래너'는 푸드 리스트에 담긴 식재료와 미리 설정한 가족 선호 식단에 맞는 음식 조리법을 주간 단위로 제안한다. 이때 냉장고에 보관된 식재료를 최대 4개까지 포함한 조리법을 찾아주기 때문에 식재료 활용도를 높일 수 있다.

▲ 패밀리허브 기능을 탑재한 삼성전자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 신제품 (사진=삼성전자)  © 팝콘뉴스


또, 필요한 식재료가 냉장고에 없으면, 스크린 내의 이마트몰 위젯을 통해 소비자는 손쉽게 온라인으로 주문할 수 있다.

 

최근 집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는 이른바 '집콕족'이 늘면서, '홈쿠킹'이나 온라인 구매를 선호하는 소비자가 크게 늘어, 패밀리허브의 차별화된 식재료 관리와 주문, 음식 조리법 제안 기능이 더욱더 관심을 끌 것으로 삼성전자는 기대했다.

 

이와 함께 비스포크 신제품은 가족들 간 서로의 일상을 공유하고 소통할 수 있는 공간인 '패밀리보드' 기능도 한층 개선됐다. 기존에는 사진만 공유할 수 있었는데, 신제품은 동영상과 웹사이트 주소까지 공유할 수 있고, 캘린더 기능도 더해져 가족 구성원이 서로의 일정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신제품에는 북유럽 작가 5인의 작품 10점을 탑재해 스크린으로 명화 감상까지 할 수 있는 '스크린세이버' 기능도 업그레이드됐다.

 

양혜순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상무는 "패밀리허브는 매년 혁신적인 기능을 추가하며 진화를 거듭해왔다"면서 "올해는 비스포크 냉장고에도 적용돼 소비자가 주방 공간에서 경험할 수 있는 가치를 더욱더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해 6월 첫선을 보인 삼성전자 비스포크 냉장고는 소비자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원하는 제품 타입과 패널을 선택할 수 있는 최초의 모듈형 냉장고이다.

 

주방 가구에 맞춘 빌트인 스타일까지 구현해 소비자로부터 큰 사랑을 받으며 백색(白色)가전을 대표하는 냉장고 트렌드를 변화시켰다.

 

비스포크는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0(International Forum Design Award 2020)' 금상, 미국 'CES 2020' 혁신상 등 세계적으로 권위 있는 어워드에서 잇따라 수상하며 혁신성을 입증받은 바 있다.

 

한편, 지난 2017년 이후 출시된 패밀리허브 냉장고를 구매한 소비자는 오는 6월 이후 순차적으로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를 통해 올해 새로워진 패밀리허브 기능을 경험할 수 있다.

 
삼성전자, 김기남, 김현석, 고동진, 비스포크, 패밀리허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