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비자 발급 '중단'…90일 무비자 방문은 가능

“정규 비자 업무 재개 정확히 언제인지 공지 어려워”

편슬기 기자 | 입력 : 2020/03/19 [09:27]

▲ 주한 미국대사관이 정규 비자 업무를 19일부터 중단한다(사진=뉴시스).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주한 미국대사관이 19일부터 정규 비자 발급 절차 중지에 들어간다.

 

미 대사관은 코로나19 유행에 따른 전 세계적 난관에 대응하고자 국무부 여행경보 기준 제2, 3, 5단계 경보가 발령된 국가의 이민 및 비이민 비자 발급을 위한 정규 인터뷰 일정을 취소했다.

 

미국은 대구에 대해 최고 단계인 4단계(여행 금지) 나머지 한국 지역에 대해서는 3단계(여행 재고)를 발령한 바 있다.

 

이 같은 조치로 당분간 한국인들의 유학 및 취업 등을 목적으로 한 미국 장기 체류가 한동안 어려워질 전망이다.

 

다만 비자 면제프로그램(VWP)에 따라 전자 여행 허가제(ESTA)를 통해 최대 90일간 관광 목적으로 미국을 방문하는 것은 가능해 단기 여행, 해외 출장, 공무 등의 방문에는 영향이 없을 것으로 보인다.

 

미 대사관은 “이번 조치는 비자 면제 프로그램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는다”며 “미국 시민을 대상으로 한 서비스는 정상적으로 운영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최대한 이른 시일 내 정규 비자 업무를 재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자 한다”며 “현재로선 그 시점이 정확히 언제가 될지 공지할 수 없는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다만 이미 지불한 비자 신청 수수료는 효력을 유지하며 해당 수수료를 지불한 국가 내에서 지불일 기준 1년 이내에 비자 신청용으로 사용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미국 비자, 주한미국대사관, 비자 중단, 코로나19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