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대전 코로나19 피해 지역에 특별자금 출연

소기업ㆍ소상공인에 보증서 대출 지원

김보연 기자 | 입력 : 2020/02/21 [10:31]

▲ 우리은행이 대전신용보증재단과 ‘2020년 우리은행 특별출연 중소기업ㆍ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우리은행).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보연 기자) 우리은행이 코로나19 피해 소기업ㆍ소상공인에 특별자금을 지원하기로 했다.

  

우리은행(은행장 손태승)은 대전신용보증재단과 ‘2020년 우리은행 특별출연 중소기업ㆍ소상공인 금융지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우리은행은 대전신용보증재단에 출연한 5억 원을 재원으로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ㆍ소상공인에게 75억 원 규모 보증서 담보대출을 지원한다.

  

대출한도는 최대 1억 원, 대출기간은 5년으로 대출기간과 대출금약에 따라 연 0.2%p의 보증료가 우대된다.

  

또한 보증서를 담보로 대전시 이차보전대출을 받는 경우 대전시로부터 대출이자 일부를 최대 연 3.0%까지 지원받을 수 있고, ‘대전신보 소상공인 통장’을 대출과 함께 이용할 경우 인터넷뱅킹이체수수료 등이 면제된다.

  

한편, 우리은행은 이달부터 ▲서울특별시 ▲인천광역시 ▲전라북도 ▲신용보증재단중앙회 등과 특례보증 업무협약을 맺고 일시적으로 자금경색을 겪고 있는 코로나19 피해기업에 다양한 금융지원책을 제공하고 있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으로 피해가 예상되는 대전지역 소기업ㆍ소상공인에게 힘이 되고자 지원방안을 마련했으며, 경기침체 및 소비심리 위축으로 피해를 입고 있는 소상공인을 지원하기 위해 전북, 울산 등으로 특별출연을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설명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우리은행,소상공인,코로나19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