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日, 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감염경로 몰라’

지역사회로 퍼져나가는 바이러스에 공포감

편슬기 기자 | 기사입력 2020/02/14 [10:28]

日, 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감염경로 몰라’

지역사회로 퍼져나가는 바이러스에 공포감

편슬기 기자 | 입력 : 2020/02/14 [10:28]

▲ 일본 요코하마항에 정박 중인 다이아몬드 프린세스 호(사진=뉴시스).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일본에서 코로나19 첫 사망자가 발생했으나 감염경로 파악이 어려워 일본 전역이 코로나 공포에 휩싸이고 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13일 일본 가나가와현의 80대 여성이 코로나19 감염으로 숨졌다고 공식 발표했다.

 

NHK 등 일본 언론에 따르면 이 여성은 지난달 22일 피로감을 가지기 시작했고, 같은 달 28일 의료기관에서 진료를 받고, 이달 1일 폐렴 증세로 입원했으며, 6일 상태가 악화돼 다른 의료기관으로 옮겨졌으나 13일 사망했다.

 

사망자 A씨는 사망 뒤에야 코로나19 감염이 확인됐으며, 최근 2주 동안 중국을 방문한 이력이 없어 일본 내에서 감염됐을 것으로 파악하고 역학조사를 진행 중에 있다.

 

A씨 외에도 A씨 사위인 도쿄에서 개인택시 운전기사로 일하는 70대 B씨와 와카야마현에 거주 중인 50대 의사 C씨, 치바현에 거주 중인 20대 남성 D씨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들 모두 최근 중국을 방문한 이력이 없어 지역사회 감염으로 추정되며, C씨가 근무 중인 병원은 현재 신규 환자 수용을 중단하고, 의사와 접촉한 사람들 전원에 대해 바이러스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현재 역학조사를 진행 중이지만 사실상 이번 사망자 발생으로 코로나19의 지역사회 내 전파가 확실시되면서 일본 국민들 불안은 점차 고조돼 가고 있다.

 

한편, 일본 내 코로나19 확진자 수는 일본 크루즈 내 감염자 및 사망자를 포함해 모두 251명으로 세계 2위를 기록하고 있다.

 
일본 사망자, 코로나19 사망자, 일본, 코로나19, 우한폐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다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