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설명절 따뜻한 온정의 손길 펼쳐

삼동소년촌 찾아 설맞이 나눔행사 실시

김보연 기자 | 입력 : 2020/01/23 [10:00]

▲ 농협은행 오경근 기업투자금융부문 부행장(사진 왼쪽에서 네 번째)과 삼동소년촌 현재우 원장(사진 왼쪽에서 다섯 번째)이 기업투자금융부문 임직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NH농협).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보연 기자) NH농협은행이 고유의 설 명절을 맞아 사회취약계층에 우리 쌀과 떡국 떡을 전달하고 봉사활동도 실시하는 등 온정의 손길을 펼쳤다.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 기업투자금융부문 오경근 부행장과 임직원들은 지난 22일 설 명절을 맞아 서울시 마포구 소재 삼동소년촌을 찾아 ‘함께 나누는 따뜻한 설맞이 나눔행사’를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직원들은 자발적인 성금으로 마련한 우리 쌀 30포와 떡국 떡을 전달하고 생활관 청소, 조경수 가지치기 등 봉사활동을 직접 실시하며 구슬땀을 흘렸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오경근 부행장은 “설 명절을 앞두고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꿈을 잃지 않고 자라는 아이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 뜻 깊은 시간이었으며 앞으로도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국민의 농협으로서 역할을 다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NH농협,삼동소년촌,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