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변액보험 글로벌채권형 수익 동종업계 1위

해외채권형 변액펀드 중 유일하게 1년 수익률 15% 상회

편슬기 기자 | 입력 : 2020/01/14 [10:46]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흥국생명이 출시한 변액보험 글로벌채권형의 수익이 동종업계 가운데 1위를 차지했다.

 

흥국생명(대표이사 조병익)은 자사의 변액보험 글로벌채권형의 1년 수익률이 15%를 넘겼으며 이는 국내에 출시된 해외채권형 변액펀드 중 유일한 것으로 조사됐다고 14일 밝혔다.

 

생명보험협회 공시에 따르면 지난 12월말 기준으로 국내 보험사가 설정한 순자산 규모 1백억 원 이상 해외채권형 변액펀드는 총 33개로 이 가운데 흥국생명의 ‘글로벌채권형’펀드가 유일하게 1년 수익률이 15%를 넘겼다.

 

흥국생명의 ‘글로벌채권형’펀드는 이스트스프링자산운용코리아에 위탁해 운용하고 있으며, 1월초 기준 순자산 규모는 236억 원이다.

 

주로 선진국에서 발행된 국채와 투자적격채권에 투자해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성과를 추구하는 펀드다.

 

흥국생명 관계자는 “미중 무역분쟁으로 인한 경기 둔화 우려로 주요국 금리가 하락하는 대외 분위기를 고려해 연초 성과가 양호했던 ‘글로벌하이일드ETF’펀드를 ‘뱅가드 토탈 인터내셔널 본드 ETF’ 펀드로 교체하는 등 시장 변화에 따라 기초자산을 적절하게 변경한 것이 펀드 성과에 주효했던 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흥국생명, 변액보험, 수익률1위, 높은수익, 글로벌채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