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글로벌 기업 재무전문가 마이클 파커 CAO 전격 영입

경영개선과 경영건전성 유지 방안 마련 위해 외부 전문가 영입

김영도 기자 | 입력 : 2019/11/01 [11:06]

▲ 쿠팡이 글로벌 기업 재무전문가 마이클 파커(Michael Parker)를 최고회계책임자(CAO, Chief Accounting Officer)를 영입했다(사진=쿠팡).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영도 기자) 쿠팡이 글로벌 재무 전문가 마이클 파커(Michael Parker)를 최고회계책임자(CAO, Chief Accounting Officer)로 신규 영입했다.

 

파커 CAO는 나이키의 거버넌스 및 외부보고 통제 부문 VP를 역임하면서 나이키에서 외부 회계감사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 보고를 담당하고 기술회계 정책과 내부 통제 거버넌스를 이끌었다.

 

또 나이키 합류 전에는 월마트에서 근무하며 전세계 월마트 지사에 부패방지를 위한 재무 통제 시스템을 도입하고 유지 및 총괄하는 역할을 수행했다.

 

월마트 캐나다와 월마트 차이나에서 VP 및 컨트롤러로 월마트 스토어스에서는 시니어 디렉터로서 글로벌 회계/정책을 담당했다.

 

이외 딜로이트(Deloitte) 뉴욕 본사에서 기술 과제 2년 수행을 포함해, 딜로이트의 감사 서비스 시니어 매니저로 12년간 근무한 전력을 갖고 있다.

 

파커 신임 CAO는 미국 브리검영 대학교에서 회계학 학사 및 석사 학위를 취득하고 국제재무담당임원단체(FEI)와 미국공인회계사 협회(AICPA) 회원으로 미국공인회계사 자격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로컬 중심의 쿠팡이 글로벌 기업 재무전문가를 영입한 배경에 대해서는 함구하고 있지만 지난 8월 금감원이 쿠팡의 전자금융업 관련 부문검사를 실시해 경영유의와 6개 사항에 대한 개선을 요구하면서 이에 대한 후속조치로 외부 전문가를 영입한 것으로 관측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쿠팡,마이클,파커,재무전문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