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변액보험 ‘베리굿 100 펀드’ 실적 양호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9/10/17 [10:48]

▲ 흥국생명의 변액보험 ‘베리굿자산배분형100’ 펀드가 양호한 실적으로 주목 받고 있다. (사진=흥국생명)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흥국생명(대표이사 조병익)의 변액보험 ‘베리굿자산배분형100’펀드가 양호한 실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는 미·중 무역협상의 노이즈, 노딜 브렉시트, 그리고 홍콩시위 등 글로벌 금융시장의 불확실성이 지속되고 있는 점을 감안할 때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고 있는 셈이다.

 

생명보험협회 공시에 의하면 흥국생명의 ‘베리굿자산배분형100’ 펀드 연초 이후 수익률(2019.1월~9월)은 18.1%를 기록하며 국내외 투자 유형 중 가장 높은 수익률로 나타났다.

                                         

흥국생명 ‘베리굿 자산배분형100펀드’는 AI가 직접 ETF를 편입·편출하는 인공지능 EMP펀드로, 급변하는 금융시장을 모니터링하고 시장 상황에 맞춰 투자대상 자산의 상관관계를 파악한 최적의 ETF 포트폴리오를 구축한다. 

아울러 리스크관리에 중점을 둔 알고리즘과 개별 자산의 효율적 변동성 관리를 통해 안정적 수익을 추구하는 펀드로, 이번 수익률 역시 시장 상황에 맞게 적절한 ETF를 선택한 것이 주요하게 작용했다.

 

한편, 흥국생명 관계자는 “베리굿100펀드는 시장 상황을 하나하나 모니터링하며 펀드 자산을 분배하기 어려운 고객들을 위해 개발된 인공지능 EMP펀드”라며 “흥국생명의 베리굿100펀드로 펀드 분배 편의성은 물론 변액보험 수익률도 함께 챙기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