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카카오와 디지털 금융혁신 MOU 체결

고객 개개인의 최적화된 맞춤형 서비스 개발 협력

김제경 기자 | 입력 : 2019/10/02 [10:45]

▲ 현대해상과 카카오가 차별화된 디지털 금융 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지난 1일 체결했다(사진=현대해상).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제경 기자) 앞으로 현대해상에서 제공하던 보험금 청구, 자동차보험 갱신 등의 보험서비스를 카카오톡 내에서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현대해상(대표 이철영)은 지난 1일 카카오(대표 여민수ㆍ조수용)와 ‘모바일 기반의 차별화된 디지털 금융 서비스 및 프로세스 혁신방안 발굴을 위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서울 광화문에 위치한 현대해상 본사에서 개최된 협약식에는 현대해상 이성재 부사장과 카카오 신석철 부사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현대해상은 보험금 청구, 자동차보험 갱신, 여행자 보험 가입 등 고객이 일상적으로 이용하는 보험서비스를 카카오톡 서비스에서 제공할 예정이다.

 

양사는 프로세스 혁신을 통해 차별화된 보험상품과 고객 개개인에게 최적화된 맞춤형 서비스 개발을 위한 교류와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현대해상 이성재 부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고객 누구나 보험 서비스를 쉽게 이용할 수 있는 플랫폼 환경 구축을 위해 노력하겠다”며 “앞으로도 고객 편의성 증대를 위한 모바일 기반의 다양한 혁신적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공인인증서를 대체하는 본인 인증 방식인 ‘휴대폰 직접서명’ 인증서비스 및 헬스코치와 함께 미션을 통해 고객의 건강관리를 도와주는 ‘하이헬스챌린지 앱서비스’ 등 모바일을 활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대해상, 카카오, 업무협약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