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호텔리어, 의식 잃은 투숙객 CPR 구조

일반인 유공자 및 소방공무원에 수여하는 ‘하트세이버’ 인증받아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9/09/27 [15:54]

▲ 지난 26일 하트세이버 인증을 수여받은 제주부영호텔&리조트의 오관세 주임(사진=부영그룹).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제주부영호텔&리조트의 호텔리어가 의식을 잃은 투숙객의 생명을 구했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의 프런트에서 일하는 오관세 주임은 의식을 잃고 쓰러진 투숙객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생명을 살린 공로로 26일 제주 서귀포소방서로부터 제주도지사 명의의 하트세이버 인증서를 받았다.

 

하트세이버는 심장정지 또는 호흡정지로 생명이 위험한 환자를 심폐소생술 및 심장충격기 등을 이용해 구한 일반인 유공자 및 소방공무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오관세 주임은 올해 1월 호텔 계단에 쓰러져있는 40대 남성 투숙객을 발견해 즉시 119에 신고했고, 구급대원의 지시에 따라 침착하게 환자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이 투숙객은 한때 뇌사상태에 놓이는 등 생명이 위급했지만, 현재는 건강을 회복해 일상생활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부영호텔&리조트 오관세 주임은 “투숙객의 안전까지 책임져야 하는 호텔리어로서 마땅히 해야 할 일을 한 것인데 상까지 받게 되어 감사할 따름”이라고 말했다. 

 

한편 부영그룹은 지난 7월 29일 부영빌딩 대강당에서 그룹내 자위소방대 61명을 포함 임직원, 협력사, 입주사를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안전교육을 실시하는 등 안전 관리 시스템을 정착시키기 위한 교육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하트세이버, 오관세, 제주부영호텔, 부영그룹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