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 장애인 국가대표와 친선경기

24일 친선경기 개최해 상호 존중과 격려 나눠

김제경 기자 | 입력 : 2019/09/24 [17:01]

▲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이 24일 장애인 농구 국가대표 선수단과 함께 친선경기를 가졌다(사진=KEB하나은행).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제경 기자)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이 장애인 농구 국가대표 선수단을 방문해 친선경기를 가졌다.

 

KEB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은 오는 10월 개최되는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 참가하는 장애인 선수단의 선전을 기원하고자 친선경기를 24일 개최했다.

 

경기도 이천 장애인 체육종합훈련원에서 개최된 이날 행사에는 이훈재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 감독 및 선수단,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장과 장애인 농구 국가대표 선수단이 참석했다.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은 경기 시작에 앞서 준비한 기념품을 전달하고, 장애인 농구 국가대표 선수들로부터 휠체어 운전 교육을 받으며 서로에 대한 이해와 친목의 시간을 가졌다.

 

또한 페어플레이 정신에 기반한 박빙의 휠체어 농구경기를 펼치며 상호 존중과 격려로 하나금융그룹 미션인 ‘함께 성장하며 행복을 나누는 금융’의 가치를 나눴다.

 

경기에 참여한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 백지은 선수는 “땀 흘려 열심히 준비해 온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이 다가오는 체육대회에서 많은 관심과 성원 속에 멋진 경기를 펼치길 기원한다”며 “코트에서 최선을 다하는 동료로 앞으로도 좋은 만남이 지속됐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한 정진완 대한장애인체육회 이천훈련원장은 “평창 패럴림픽의 성공적인 개최 지원으로 시작된 KEB하나은행 후원이 상대적으로 소외됐던 장애인 스포츠 발전에 많은 도움이 되고 있다”며 감사의 뜻을 전했다.

 

한편 KEB하나은행 여자농구단은 오는 10월 19일 KEB하나은행이 메인 스폰서로 개최하는 2019~2020년 ‘하나원큐 여자농구리그’에서의 선전을 다짐하며 훈련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KEB하나은행, 전국장애인체육대회, 백지은 선수, 하나원큐 여자농구리그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