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에디션 한정판 출시

크리스털과 비즈 장식으로 소장가치 높아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9/09/09 [10:30]

▲ 에뚜왈 로즈퍼플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이랜드월드가 전개하는 여성 란제리 대표 브랜드 에블린이 작년 첫 출시된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에디션의 뜨거운 호응에 힘입어 올해도 한정판 크리스털 에디션을 출시했다.

 

이번 출시되는 ‘라벨레 에뚜왈 컬렉션’은 총 세 가지 라인으로, 디자이너 컬렉션인 ‘에뚜왈 엔젤핑크’와 프레스티지 라인인 ‘에뚜왈 로즈퍼플’, ‘에뚜왈 스틸블루’로 구성됐다. 세 가지 라인 모두 큐빅이 아닌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과 비즈 장식이 더해져 소장가치가 높다는 것이 회사 관계자의 설명이다.

 

디자이너 컬렉션인 ‘에뚜왈 엔젤핑크’라인은 에블린의 프리미엄 라인인 프레스티지 라인보다 고급 라인으로 1년에 단 한 번만 만나볼 수 있는 상품으로 발레리나를 연상시키는 로맨틱한 디자인으로 여성스러움을 극대화시켰다.

 

또 ‘에뚜왈 엔젤핑크’ 라인은 한정판으로 에블린 공식 온라인몰과 명동, 홍대, 강남로드, 천안신부, 안산중앙, 수원인계, 부산대 등 일부 매장에서만 만나볼 수 있다.

 

출시를 기념해 15만 원 이상 구매 고객에게 5만 원 바우처,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 귀걸이와 스페셜 패키지가 함께 제공된다.

 

아울러 ‘에뚜왈 로즈퍼플’은 FW 대표 컬러인 버건디를 활용하고 홀터넥 디자인으로 섹시하게 연출이 가능하고 ‘에뚜왈 스틸블루’는 벨벳 소재를 활용해 계절감을 더하고 스와로브스키® 크리스털이 어깨선에 포인트로 장식되어 있어 속옷만으로도 드레스업 한 기분을 낼 수 있다.

 

에블린 관계자는 “작년 크리스마스에 출시됐던 첫 컬렉션 반응이 매우 뜨거워 올해도 출시하게 됐다”며 “이번 명절이나 기념일 선물을 고민하는 사람들에게 좋은 선택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에블린,스와로브스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