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내 야구장에서 홈런 치면 스윙칩이 공짜

오리온, 스크린야구 ‘스트라이크존’과 공동 마케팅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9/08/13 [11:02]

▲ 오리온과 실내 스크린야구 브랜드 '스트라이크존'이 공동 마케팅을 진행한다(사진=오리온).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오리온이 실내 스크린야구 브랜드 ‘스트라이크존’과 함께 공동 마케팅에 나섰다.

 

오리온은 12일부터 한 달간 전국 스트라이크존 매장에서 게임 중 홈런을 치는 팀에게 경기당 1봉지의 스윙칩을 제공, 총 3만 봉을 해당 이벤트를 위해 마련했다.

 

타석에서 시원한 홈런을 날리는 ‘풀 스윙’을 연상시키는 스윙칩 제품명과 최근 시간ㆍ장소의 제약 없이 즐길 수 있는 스크린야구장을 찾는 젊은 층들이 늘고 있다는 점에서 이번 공동 마케팅을 진행하게 됐다고 오리온 관계자는 전했다.

 

이와 함께 오는 22일까지 오리온 공식 페이스북에서 댓글로 야구를 좋아하는 친구를 소환하면 추첨을 통해 스트라이크존 이용권을 선물하는 이벤트도 준비했다.

 

오리온은 남녀노소 불문하고 인기 있는 야구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가족 및 친구들과 실내 야구를 즐기는 소비자들에게 즐거운 게임과 함께 스윙칩을 맛볼 수 있는 색다른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오리온은 그동안 외식업체, 게임업체 등 업종의 경계를 허무는 협업을 진행하며 소비자들에게 과자를 즐기는 새로운 즐거움을 제공해왔다.

 

최근 선보인 ‘치킨팝 땡초찜닭맛’은 치킨 브랜드 ‘맘스터치’의 신메뉴 ‘매콤 소이팝’에 토핑으로 들어가며 1020세대들에게 색다른 맛과 재미를 선사하고 있다.

 

또한 패밀리레스토랑 애슐리와 손잡고 ‘썬포카칩 피자’, ‘치킨팝 치킨’, ‘마이구미 피치젤리’ 등 오리온 인기 제품을 활용한 콜라보 메뉴를 선보인 적도 있다.

 

지난해에는 게임업체 ‘게임펍’과 손잡고 ‘고래밥’ 캐릭터를 활용한 모바일 게임 ‘고래밥 버블슈터’를 출시해 구글 추천 게임(Google Featured Game)에 선정되는 등 큰 인기를 끌었다. 

 

오리온 관계자는 “실내, 실외 할 것 없이 야구 인기가 높은 가운데 ‘스윙칩’이라는 제품명이 야구와 잘 어울려 색다른 마케팅을 기획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오리온, 스윙칩, 야구, 실내야구장, 스트라이크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