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은행, 해외송금 수수료 무조건 ‘5달러’로 인하

‘비대면 NH웨스턴유니온자동송금’ 이용 고객 대상

김제경 기자 | 입력 : 2019/08/12 [10:20]

▲ NH농협은행이 해외송금 시 고객의 수수료 부담을 덜기 위해 앞장선다(사진=NH농협은행).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제경 기자) NH농협은행이 디지털과 외환을 결합, 고객의 수수료 부담을 더는데 앞장선다.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은 12일부터 ‘비대면 NH웨스턴유니온자동송금’을 이용해 해외 송금 수수료를 송금 금액과 관계없이 5달러로 인하한다.

 

비대면 NH웨스턴유니온자동송금은 최초 1회만 은행을 방문해 송금 정보를 등록하면 농협은행의 ATM과 올원뱅크, NH스마트뱅킹, 인터넷뱅킹 등 비대면 채널에서 365일 연중 4시부터 23시까지(토ㆍ일ㆍ공휴일 포함) 1일 최대 5천 달러까지 해외송금이 가능하다.

 

이용대상은 외국인을 포함한 개인으로 송금인이 한국에서 수수료를 부담하면, 해외의 수취인은 별도의 수수료 없이 실시간으로 수취할 수 있다.

 

이대훈 은행장은 “디지털과 외환을 결합해 고객의 수수료 부담을 낮춰나갈 것”이라며, “하반기에도 웨스턴유니온 송금 받기 등 편리한 외환 서비스들을 추가적으로 출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송금 및 이벤트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NH농협 인터넷뱅킹 홈페이지 또는 가까운 농협은행 영업점, 고객행복센터에 연락해서 확인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농협은행, 해외송금, 수수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