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 여성청소년 나눔활동 전개

인천지역 여성 청소년 3백 가구 여성위생용품 세트 전달

김제경 기자 | 입력 : 2019/08/01 [15:44]


(팝콘뉴스=김제경 기자)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가 인천지역 여성청소년들을 위해 핑크박스를 제작해 전달하는 등 파이팅 넘치는 나눔활동을 전개했다.

 

태광그룹 금융계열사 흥국생명(대표이사 조병익)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가 지난달 31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과 손잡고 인천 지역 거주 취약계층 여성 청소년들을 위한 여성위생용품 세트 ‘핑크박스’ 300개를 제작해 전달했다.

 

‘핑크박스’ 캠페인은 경제적인 이유로 여성위생용품 구입에 어려움을 겪는 여성청소년들의 건강을 지켜주고자 지난 2017년부터 흥국생명에서 지원해온 사회공헌 활동이다.

 

‘핑크박스’는 생리대, 바디워시, 파우치 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박미희 감독을 비롯해 조송화 선수와 핑크스파이더스 대표 선수 13명이 모여 여성위생용품 3백 세트를 직접 포장하고 여성청소년에게 전달할 응원 카드를 선수들이 직접 작성해 따뜻함을 담았다.

 

박미희 감독은 “시즌 동안 받은 사랑에 어떻게 보답해야 할지 고민이 많았는데, 작게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행복한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핑크스파이더스는 프로 구단으로서의 사회적 책임을 다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이날 만들어진 위생용품 세트는 핑크스파이더스의 연고지인 인천지역의 취약계층 여성청소년 3백 가구에 전달됐다.

 

한편, 흥국생명 배구단 핑크스파이더스는 어르신들을 위한 사랑의 빵, 반찬 만들기 봉사활동과 여름나기 물품 지원 등 지역사회를 위한 공헌 활동을 틈틈이 전개해 오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흥국생명,핑크스파이더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