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지속가능채권 발행…역대 최저 금리

포모사 지속가능채권 4억5천만 달러 발행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9/05/08 [16:28]

▲ 우리은행은 지난 7일 한국물 최초 ‘포모사 지속가능채권’ 4억5천만 달러를 시중은행 최저금리로 발행했다(사진=뉴시스).     © 팝콘뉴스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대만 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재무성과와 지속가능채권 인증을 획득한 우리은행이 시중은행 최초 역대 최저 금리 지속가능채권 투자유치를 받았다.

 

우리은행은 지난 7일 한국물 최초 ‘포모사 지속가능채권’ 4억5천만 달러를 시중은행 최저금리로 발행했다.

 

포모사 채권은 대만 자본시장에서 USD 등 외국통화로 발행되는 채권으로 이번 채권은 한국물 포모사 채권 최초로 친환경ㆍ사회공헌 목적의 지속가능채권이다.

 

발행 조건은 만기 5년, 금액 4억5천만 달러며, 금리는 3개월 Libor 기준금리에 77bp를 가산한 변동금리가 적용된다.

 

일반 글로벌 채권 대비 6~7bp 낮은 금리 수준을 보이며 국내 시중은행이 발행한 포모사 채권 중 역대 최저금리다.

 

이번 채권은 글로벌 인증기관 서스테이널리틱스(Sustainalytics)로부터 친환경ㆍ사회공헌 목적의 지속가능채권으로 인증받아 발행됐다.

 

엄격한 국제 인증 절차를 거쳐 발행하는 지속가능채권은 최근 글로벌 투자자들의 투자 수요가 높아져 유리한 발행 조건으로 발행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우리은행, 지속가능채권, 포모사, 대만투자자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