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킴벌리 ‘자연 친화 여성청결제’ 출시

피부 자극 테스트 인증받아 안심 사용

편슬기 기자 | 입력 : 2019/04/10 [11:18]

▲ 유한킴벌리가 친자연적인 여성청결제를 출시했다(사진=유한킴벌리).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친자연 소재를 사용해 만든 자연 친화적인 여성청결제가 출시됐다.

 

유한킴벌리는 최근 친자연 소재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과 구매가 증가하는 추세에 맞춰 생활용품 선도 기업의 전문성을 바탕으로 프리미엄 여성청결제를 출시했다.

 

유한킴벌리가 소비자 1천 명을 대상으로 자체 조사한 바에 따르면, 여성청결제를 사용하는 가장 큰 이유는 ‘개인 청결 유지’하기 위해서인 것으로 나타났다.

 

세부 조사 결과 ‘산뜻한 기분을 위해’(약 40%), ‘불쾌한 냄새가 사라져서’(30%) 등으로 확인됐으며 절반 이상(55%)의 답변자가 매일 샤워 시 청결을 위해 일상적으로 사용한다고 답변해 생활용품으로서의 시장 확대가 기대되고 있다.

 

유한킴벌리가 목표로 하고 있는 시장은 천연원료를 선호하는 소비자들이 주로 찾는 프리미엄 제품군이다.

 

이를 위해 유한킴벌리는 자사의 친자연 프리미엄 생리대 브랜드 ‘라 네이처’ 브랜드를 기반으로 보다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제품을 제공하기 위해 자연에서 유래한 순한 성분을 강조한 제품을 개발했다.

 

‘라 네이처(La Nature) 여성청결제’는 미국의 공신력 있는 환경단체인 ‘EWG (Environmental Working Group)’ 및 국내 화장품 정보 제공 어플리케이션 ‘화해(화장품을 해석하다)’ 기준으로 ‘All Green’ 등급 원료를 적용했다.

 

또 독일의 세계적인 피부 과학 연구소인 ‘더마테스트’ 피부 자극 테스트에서 ‘엑설런트’ 인증을 받아 민감한 피부에도 사용이 가능한 제품임을 입증해 소비자들이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

 

신제품 ‘라 네이처(La Nature) 여성청결제’는 자연 유래 추출물 로즈힙, 히비스커스, 석류가 함유돼 있으며, 시트릭애씨드가 함유된 약산성 pH로 여성의 생활 밸런스 유지에 도움을 준다.

 

유한킴벌리 라네이처 담당자는 “소비자의 여성청결제 사용 경험이 이미 약 40%에 이르기 때문에 시장 잠재력이 크다고 판단하여 새롭게 시장에 진출하게 됐다”며, 여성용품 선도 기업의 신뢰를 지켜가기 위해서 품질과 함께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데 주안점을 두었다”고 말했다. 

 

‘라 네이처(La Nature) 여성청결제’는 거품타입, 젤타입, 물티슈 타입 총 3종으로 사용 선호와 상황에 따라 선택이 가능하며, 현재 온라인과 드럭스토어 등에서 판매 중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유한킴벌리, 여성청결제, 라네이처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