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그룹, 3개 상장계열사 감사위원회 설치

경영의 균형과 투명성 강화로 글로벌 제약기업 입지 마련

김효선 기자 | 입력 : 2019/02/11 [15:58]

▲ 한미약품이 균형과 투명성 강화를 위해 감사위원회를 구성했다(사진=한미약품).     © 팝콘뉴스


(팝콘뉴스=김효선 기자) 글로벌 제약 기업으로 도약하는 한미약품그룹이 상장된 계열사에 감사위원회를 설치하고 회사별 경영에 균형과 투명성을 강화했다.

 

한미약품그룹은 11일 한미사이언스와 제이브이엠 등 3개사에 감사위원회를 구성해 글로벌 제약기업으로 약진을 강조했다.

 

한미약품그룹 관계자는 “한미약품과 한미사이언스, 제이브이엠 3개사는 자본 총액이 2조원 미만으로, 감사위원회 의무 설치 대상에서 제외되지만 투명성과 균형 있는 회사를 만들기 위해 감사위원회를 도입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그동안 국내 주요 기업들은 상법상 업무 감시 기구인 감사 제도를 운영해 왔지만 불구하고 감사 선임과 해임 과정에서 대주주 또는 최고 경영진의 영향력을 배제할 수 없어 실효성 있는 감사 운영 방안에 대한 필요성이 사회적으로 제기돼 왔다.

 

한편 한미약품그룹은 글로벌 제약기업으로 도약하는 한미약품그룹의 모든 시스템을 선진화하고, 글로벌 신약개발과 투명한 경영으로 고객들의 신뢰에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한미약품, 감사위원회, 제약기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