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디프랜드, 글로벌 몸친구로 유럽시장 진출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 5월 오픈
유명 브랜드 전문가와 아트 디렉터 영입

이지은 기자 | 입력 : 2019/02/01 [14:08]

▲ 바디프랜드가 오는 5월 프랑스 파리에서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해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선다.     © 팝콘뉴스

 

(팝콘뉴스=이지은 기자) 바디프랜드가 미국과 중국에 이어 이제는 유럽까지 헬스케어 라이프 사업영역을 확장하면서 글로벌 기업으로 입지를 마련하고 있다.

 

헬스케어 그룹 바디프랜드는 유럽의 프랑스 파리에 ‘플래그십 스토어’를 오픈하며 본격적으로 유럽 시장 공략에 나선다.

 

바디브랜드 해외 플래그십 스토어는 미국과 중국에 이어 세 번째로 유럽 지역에서는 처음이다.

 

바디프랜드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는 오는 5월 오픈 예정으로, 파리의 유명 백화점들이 위치한 오스만 거리(Boulevard Haussmann)에 지하 1층부터 지상 1층까지 총 2백 평 규모로 마련된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전시장 내부는 ‘프렌치 럭셔리’ 콘셉트로 유러피안 감성을 최대한 반영하면서도 프리미엄 헬스케어의 대표주자인 바디프랜드의 정체성을 고급스럽게 구현할 것”이라고 전했다.

 

그동안 바디프랜드는 유럽 문화의 중심지인 프랑스에 진출하기 위해 철저한 준비 과정을 거쳤다는 설명이다. 

 

명품 브랜드 전문가인 이종규(前 디올코리아 대표)를 유럽 법인장으로 영입해 지난 12월 바디프랜드 유럽 법인을 설립하고 최근에는 루이 비통(Louis Vuitton)과 로에베(Loewe)의 아트 디렉터를 역임한 빈센트 뒤 사르텔(Vincent du Sartel)을 디자이너로 영입했다. 

 

향후 유럽 시장 공략을 위한 마케팅과 판매 총괄과 신제품 디자인 개발에 관한 전반적인 업무를 맡을 예정이다.

 

바디프랜드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는 오픈에 앞서 오는 23일부터 두 달간 파리의 부촌인 7구에 자리한 럭셔리 백화점 봉 마르셰(Bon Marché)에서 팝업스토어도 운영할 계획이다. 

 

봉 마르셰 백화점에서 람보르기니 안마의자(LBF-750)와 팰리스 등 프리미엄 안마의자를 전시하고, 프랑스 상류층 고객들에 새로운 라이프스타일 체험 및 구매 기회를 제공한다.

 

바디프랜드 이종규 법인장은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은 세계인의 ‘건강수명 10년 연장 프로젝트’를 완성하고자 하는 바디프랜드의 구체적 결과물이며, 유럽인에게 새로운 헬스케어 라이프스타일을 제안하는 의미 있는 첫걸음을 시작으로 글로벌 시장을 공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바디프랜드는 이번 파리 플래그십 스토어 오픈을 시작으로 ▲서유럽 ▲북유럽 ▲중동 ▲러시아 등으로 해외 진출을 확대한다는 구상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바디브랜드,파리,팝업스토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