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국내 최초 클라우드 기반 블록체인 플랫폼 적용

블록체인 대중화와 글로벌 산업 1등 국가로 발판 마련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9/01/10 [10:03]

▲ KT가 국내 기업 최초로 클라우드 기반의 블록체인 플랫폼을 사내 시스템에 도입했다(사진=KT).     © 팝콘뉴스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KT가 국내 기업 최초로 클라우드 기반의 블록체인 플랫폼 도입을 계기로 블록체인 대중화를 선도한다.

 

KT(회장 황창규)가 국내 기업 최초로 Cloud 기반의 서비스형 블록체인(BaaS, Blockchain as a Service) 플랫폼을 사내 서비스에 적용 완료했다.

 

현재 블록체인 시장은 세계적으로 확장 추세이지만 블록체인을 적용하기 위해 필요한 기술, 비용, 시간은 아직 많은 기업에게 큰 장벽으로 인식되고 있다.

 

KT는 국내 기업들이 블록체인 서비스를 쉽게 개발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Cloud 기반의 Baas 플랫폼을 개발했다.

 

KT BaaS는 별도의 서버 구축 없이 uCloud에 블록체인 노드(Node)를 자동으로 구성해 주는 기능을 제공하며 블록체인 적용을 원하는 기업은 KT BaaS를 통해 서버 구축 비용을 절감하는 동시에 블록체인 적용을 위한 개발 기간을 단축시킬 수 있다.

 

또 KT BaaS는 블록체인 전문 개발자가 없어도 블록체인의 주요 특징인 스마트 컨트랙트(Smart Contract)를 쉽게 구현하고 활용할 수 있도록 KT의 차별화된 Smart Contract API를 제공하며, 블록체인 서비스가 안정적으로 운영되도록 여러 관제 기능도 지원한다.

 

KT는 이번 BaaS 플랫폼 개발을 계기로 마이크로소프트(Azure), IBM, 아마존(AWS) 등 해외 주요 IT 기업들과 블록체인 BaaS 시장에서 경쟁할 준비를 마치고, KT그룹  내부에 BaaS 플랫폼을 1차로 오픈했다.

 

이후 다음달 시범사업을 실시하고 3월에는 블록체인 개발을 원하는 외부 기업들을 대상으로 정식 서비스를 론칭할 예정이다.

 

KT 블록체인 비즈 센터장 서영일 상무는 “블록체인 적용을 위해 고심했던 기업들의 고민을 KT 블록체인의 차별화된 역량이 탑재된 BaaS 플랫폼 구현으로 해결했으며 이번 KT BaaS 개발로 블록체인이 대중화되고, 나아가 대한민국이 글로벌 블록체인 산업의 1등 국가로 발돋움 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