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디지털금융점 오픈

무현금ㆍ무서류 기반 금융상담 제공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9/01/03 [14:02]

▲ KB국민은행은 3일 김포한강신도시 운양지구에 무현금, 무서류 기반 ‘KB디지털금융점’을 신규 개점했다(사진=KB국민은행).     © 팝콘뉴스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시중은행 최초로 KB국민은행이 고객 대기시간 없는 금융상담 특화점을 오픈해 관심을 끌고 있다.

 

KB국민은행은 3일 김포한강신도시 운양지구에 무현금, 무서류 기반 ‘KB디지털금융점’을 신규 개점했다.

 

이날 개점식에는 KB국민은행 영업그룹 김남일 부행장과 임직원들이 참석해 새로운 영업점 모델 오픈을 축하했다.

 

‘KB디지털금융점’은 영업점 공간을 ▲디지털존 ▲웨이팅존 ▲컨설팅존으로 분리해 고객 중심의 상담 환경을 구축했다.

 

디지털존에서는 고객이 대기시간 없이 STM(Smart Teller Machine) 등을 통해 현금입출금과 카드발급 및 공과금납부 등의 간편 뱅킹 업무를 이용할 수 있으며, 스마트매니저를 도입해 스탠딩창구에서 단순 신고 등의 업무를 처리해 주고 고객이 디지털기기를 어려움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컨설팅존에서는 모든 고객이 준 VIP룸 형태의 개인화된 창구에서 전문적이고 편안한 금융상담을 제공 받을 수 있으며 예약 상담을 이용하면 대기시간 없이 바로 상담이 가능해 편의성이 더욱 높아진 것이 특징이다.

 

아울러 현금거래가 발생하지 않는 상담 창구를 통해 디지털 서식을 적용한 간편 서류 작성도 가능하다.

 

또한 웨이팅존은 카페에 머무는 것 같은 편안하고 트렌디한 분위기의 별도 공간이 마련돼 대기공간과 상담공간을 분리한 레이아웃을 경험할 수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KB국민은행, 디지털금융점, 무서류, 5G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