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그 20대 여성유저 칼로 현피 떠

13일 새벽 처음 만나 말다툼 끝에 찔러

편슬기 기자 | 입력 : 2018/12/13 [14:01]

▲ 13일 새벽 2시경 살인미수 사건이 발생했다(사진=픽사베이 갈무리).     © 편슬기 기자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서울 강남구 지하철 2호선 선릉역 인근에서 20대 여성이 온라인게임 ‘배틀그라운드’에서 알게 된 다른 여성을 칼로 찌르는 참극이 발생했다.

 

이날 오전 2시 10분경 A(23, 여)씨는 서울 지하철 2호선 선릉역 5번 출구에서 온라인게임을 하다 알게 된 B(21, 여)씨와 말다툼을 벌이다 화를 참지 못하고 가져온 흉기를 꺼내 휘둘렀다.

 

목 부위를 수차례 찔린 B씨는 병원에서 수술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A씨는 살인미수 혐의로 체포돼 현재 조사 중에 있다.

 

경찰은 “A씨와 B씨는 선릉역에서 만나 말다툼을 하다가 갑자기 A씨가 소지하고 있던 칼로 B씨의 목 부분을 수차례 찔렀다.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고 말했으며 사건 현장을 목격한 김모씨는 “A 씨가 갑자기 칼을 꺼냈다”고 한 매체에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와 B씨는 온라인게임에서 알고 지내다 이날 처음 만난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아직 수사 초기 단계다"라며 "정확한 범행 동기를 수사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누리꾼들은 “피시방 살인사건도 그렇고 다들 화를 참지 못하는 것 같다”, “온라인과 오프라인 구분을 잘 해야지”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선릉역, 배틀그라운드, 배그, 현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