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 자금세탁방지 우수기관 선정

‘제12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금융위원장 표창 수상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8/11/29 [13:35]

▲ 현대해상 이철영 부회장(사진 오른쪽)이 지난 28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예금보험공사 대강당에서 열린 ‘제12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기념행사에서 금융위원회 김용범 부위원장(사진 왼쪽)으로부터 금융위원장 표창을 받고 있다(사진=현대해상).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건전하고 투명한 금융거래질서 확립을 위해 노력해 온 현대해상이 자금세탁방지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금융위원장 표창을 수상했다.

 

현대해상은 지난 28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예금보험공사 대강당에서 개최된 금융정보분석원 주관 ‘제12회 자금세탁방지의 날’ 기념행사에서 자금세탁방지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이와 같은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정보분석원에서는 투명한 금융 거래와 신뢰받는 금융시스템 구축과 자금세탁방지제도에 대한 이해 제고와 인식 확산을 위해 지난 2007년부터 자금세탁방지의 날 행사를 열고 우수 단체와 개인을 선정해 포상하고 있다.

 

현대해상은 자금세탁방지 인식 제고와 역량 강화를 위해 전 임직원을 대상으로 직무별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대외교육기관의 자금세탁방지 전문가 과정을 통해 전담인력의 전문성을 강화했으며, 해외점포 업무 모니터링과 현장점검을 바탕으로 본사와의 유기적인 협의체계를 확립하는 등 내부통제 구축 및 운영에 적극적으로 노력해 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한, 자금세탁방지 국제기준과 국내 법규 및 감독정책이 강화됨에 따라 지속적으로 고객 확인을 하고 위험평가와 거래 모니터링 등 주요 업무절차를 개선해 회사 기간계 시스템과 연계한 자금세탁방지 시스템을 재구축하는 등 선진화된 자금세탁방지 업무체계 정착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현대해상, 수상, 금융위원장, 투명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