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남북 이산가족 상봉의 역사

기약 없는 이별, 눈물은 누가 닦아주나?

편슬기 기자 | 입력 : 2018/08/28 [15:17]

▲     © 팝콘뉴스

 

▲     © 팝콘뉴스

 

▲     © 팝콘뉴스

 

▲     © 팝콘뉴스

 

▲     © 팝콘뉴스

 

▲     © 팝콘뉴스

 

▲     © 팝콘뉴스

 

▲     © 팝콘뉴스

 

(팝콘뉴스=편슬기 기자) 


#1

기약 없는 이별, 눈물은 누가 닦아주나?

 

#2
얼마 전 제21차 남북 이산가족 상봉이 있었습니다. 무려 2년하고도 10개월 만의 상봉입니다.

 

#3

눈물과 안타까움을 자아내는 남북 이산가족 상봉은 어떻게 시작됐을까요?

 

#4

남북 이산가족 상봉은 지난 2000년, 처음으로 개최된 남북정상회담을 기점으로 시작됐습니다.

#5

1945년 분단 이후 55년만에 처음으로 만난 남과 북의 정상.

이 역사적인 순간은 제1회 남북 이산가족 상봉의 개최를 이끌어내게 됩니다.

 

#6
그렇게 한차례, 두 차례 거듭한 만남은 벌써 21번째를 맞이했습니다.

수십 년의 세월을 넘어,
다시 만난 가족들에겐 기쁨과 슬픔, 아쉬움이 진하게 눈물자국처럼 남습니다.

 

#7

이들이 잃어버린 추억과 그동안 흘린 눈물을 어떻게 보상해줄 수 있을까요?

#8
부디 한시라도 빨리 종전을 맞이해 서로 헤어진 가족들이
함께 살수 있기를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이산가족, 상봉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