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동청소년수련관, 2018 놀토 페스티벌 개최

지역사회와 청소년들이 함께하는 축제의 장 마련

최한민 기자 | 입력 : 2018/05/15 [15:09]

▲ 목동 청소년수련관은 지난 12일 2018 놀토 페스티벌을 개최했다(사진=목동 청소년수련관 제공). 


(팝콘뉴스=최한민 기자) 5월 청소년의 달을 맞아 지역사회와 청소년들이 다양하게 보고 느낄 수 있고 재능을 발휘할 재미있는 행사가 열렸다.

 

서울시립 목동청소년수련관은 지난 12일 청소년축제 2018 놀토 페스티벌을 개최했다.

 

이번 페스티벌엔 2천명 이상의 청소년들과 지역 주민들이 참여하는 다채로운 행사로 열렸다.

 

꿈드림 오케스트라의 연주를 시작으로 성북구립 장애 청소년 합주단의 영화 OST 메들리까지 1부 공연은 평소 클래식을 접하기 어려운 청소년들에게 쉽고 재미있게 다가가는 신선한 기회가 됐다.

 

공연이 끝난 직후 ▲청소년 학교폭력 예방 ▲청소년 선거권 하향 ▲위안부 역사 바로 알기 등의 청소년들이 관심 가져야 할 이슈를 수련관 인근에서 지역주민과 나누고 소통할 수 있는 캠페인 활동을 진행했다.

 

이어 끼 많은 청소년들의 실력을 유감없이 뽐낼 수 있는 댄스 경연대회를 열어 총 9개 팀이 남녀노소 몸을 흔들 수 있는 최신곡과 화려한 퍼포먼스로 눈길을 끌었다.

 

목동청소년수련관은 매년 페스티벌을 개최해 청소년과 지역주민이 함께 건전한 문화와 여가를 누릴 수 있도록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목동청소년수련관, 놀토 페스티벌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