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심, ‘세계 식량의 날’ 맞아 기부 캠페인 전개

시리얼 1개 구입 시 어려운 이웃에게 나눔팩 기부

박종우 기자 | 입력 : 2017/10/16 [10:22]

 

(팝콘뉴스=박종우 기자) 농심켈로그가 ‘세계 식량의 날’인 16일부터 31일까지 온라인 쇼핑몰 G마켓/옥션에서 스마트배송 켈로그 제품을 1개 구입하면 특별 제작한 ‘시리얼 나눔팩’ 1개를 도움이 필요한 이웃에게 전달하는 기부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매일 건강한 식사를 챙기기 어려운 소외계층을 돕는 따뜻한 기부에 고객들도 쉽게 참여할 수 있도록 기획한 이벤트로, 켈로그가 전 세계적으로 실시하고 있는 식품 나눔 문화를 확산하고자 시작됐다. 

 

해당 기간 동안 켈로그 시리얼을 구매한 고객들은 제품 구매와 동시에 경제적인 것 뿐만 아니라 영양적으로도 불균형을 겪고 있는 사회적 약자를 도울 수 있다.  

 

농심켈로그의 한종갑 대표이사는 “세계 식량의 날을 기념해 소비자들이 일반적인 구매만으로도 자동적으로 결식아동과 독거노인 등 소외이웃들을 위한 식품 기부활동에 동참할 수 있도록 기부 캠페인을 준비했으니 많은 사람들이 참여해 도움이 필요한 이들을 돕는 나눔의 기쁨이 더욱 커지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계 식량의 날 기념 기부 캠페인을 위해 특별 제작된 나눔팩은 어려운 환경 탓에 불규칙한 식생활로 영양 불균형을 겪는 이웃들을 위해 치아씨드, 퀴노아 등 슈퍼푸드가 함유되어 맛과 영양을 강화한 스페셜K 뉴트리핏 2종으로 구성되었다.

 

도움이 필요한 어려운 환경의 이웃을 돕기 위해 2013년부터 현재까지 푸드뱅크를 통해 약 73억 원에 달하는 제품을 기부한 켈로그는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사회공헌 협약을 통해 양육시설 아동 지원, 강원도 산불 피해 이재민에 시리얼을 지원하는 등 올해 국내에서만 총 22만828인분의 제품을 기부했다.

 

켈로그는 앞으로도 “더 나은 내일을 위한 아침(Breakfast for Better Days)” 캠페인을 전 세계적으로 펼쳐, 2025년까지 총 30억 인분의 시리얼을 전 세계 불우이웃과 결식아동 및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