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해상과 함께하는 어린이 교통안전

뮤지컬 통해 재미있게 교통안전의식 함양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7/09/28 [08:57]
▲ 현대해상은 27일부터 28일까지 양일간 하남 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어린이 교통안전 뮤지컬 ‘무지개 마을 안전 대모험을 공연한다.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미취학 어린이들의 교통사고를 예방하고 재미있게 교통안전 지식을 배울 수 있는 뮤지컬 공연이 아이들에게 인기다.

 

현대해상은 27일부터 28일까지 양일간 하남 문화예술회관 대극장에서 미취학 아동과 보호자 약 1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어린이 교통안전 뮤지컬 ‘무지개마을 안전 대모험’을 공연한다.

 

이 행사는 교통사고에 취약한 어린이들이 뮤지컬과 체험활동을 통해 쉽고 재미있게 교통사고 예방지식을 익히고, 안전의식을 함양할 수 있도록 현대해상이 2015년부터 해마다 개최하고 있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이다.

 

프로그램은 우측통행의 중요성, 교통표지판 기억하기, 안전벨트 매기 등 어린이 눈높이에 맞춘 교통안전 관련 주제의 뮤지컬 공연과 횡단보도 건너기, 자동차도 말해요(지시등 식별) 등의 체험활동으로 구성돼 어린이들의 호응도가 크다.

 

특히, 지난해 현대해상이 뮤지컬 메인 테마곡으로 제작한 교통안전송 ‘최고의 안전대장’을 올해에는 율동을 가미한 동영상으로 만들어 사전 배포하면서 공연 중에 어린이들이 노래와 안무를 쉽게 따라 할 수 있도록 했다.

 

이날 행사에 참여한 문경옥 하남 어린이집 연합회장은 “뮤지컬이 어린이들이 쉽게 따라 할 수 있도록 재미있는 노래와 율동으로 구성돼 자연스럽게 교통안전의 중요성을 익힐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며 “공연 전후로 체험활동까지 이어져 학습효과도 높았다”고 말했다.

 

한편, 현대해상은 올해 총 6회의 공연을 진행해 2900여 명의 어린이가 관람할 수 있도록 할 예정으로 오는 10월 11~12일에는 부평아트센터 해누리극장에서 어린이 교통안전 뮤지컬 공연을 이어갈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