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ㆍ위메프, 모바일 쇼핑 나홀로 성장 중

간편 결제와 뛰어난 가성비로 이용률 두 배 증가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7/09/27 [09:14]


(팝콘뉴스=김수진 기자) 올 하반기 모바일 쇼핑 시장 성장률이 전년 대비 소폭 하락한 가운데 네이버 N쇼핑과 위메프가 각각 오픈마켓과 소셜커머스 업계에서 유일하게 고속 성장을 이어가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오픈서베이는 ‘2017년 하반기 모바일 쇼핑 트렌드 리포트’를 발표하고, N쇼핑과 위메프 앱 이용률이 지난해 하반기 대비 2배 안팎으로 크게 늘었다고 27일 밝혔다.

 

N쇼핑 앱 이용률은 지난해 하반기 8.6%에서 올해 하반기 19.7%로 11.1%p 상승하고 위메프도 같은 기간 19%에서 34.7%로 앱 이용률이 급상승했다.

 

반면 다른 전자상거래 서비스의 앱 이용률은 다소 줄어 소셜커머스 1위인 쿠팡은 52.6%에서 41.4%, 티몬은 26.9%에서 22.7%로 각각 감소했다.

 

오픈마켓 역시 11번가 40.2%에서 35.9%, G마켓 28.3%에서 22.2%, 옥션 15.2%에서 13.7%로 각각 줄었다.

 

전자상거래 모바일 앱 이용률이 하락한 가운데 위메프와 N쇼핑만 성장한 것은 차별화된 서비스 때문이라는 분석이 앞선다.

 

오픈서베이에 따르면 모바일 앱 이용자들은 위메프의 ‘저렴한 상품 가격’과 N쇼핑의 ‘간편한 결제 시스템’, ‘다양한 상품 종류’, ‘편리한 앱 사용’ 등에 높은 점수를 줬다.

 

오픈서베이 관계자는 “모바일 쇼핑이 쇼핑 채널 중심으로 확고하게 자리매김을 했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조사 결과 소셜커머스의 ‘저렴한 가격’과 ‘빠른 배송’에 대한 소비자들의 긍정적인 인식이 증가하고 있는 것을 알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조사는 올 8월 31일 1천 명의 모바일 이용자를 대상으로 실시됐다.

 

한편 오픈서베이는 매년 상하반기 모바일 쇼핑 트렌드를 분석, 전자상거래 시장 움직임을 외부에 공개한다.

 

오픈서베이_2017년 하반기 모바일 쇼핑 트렌드 리포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네이버, 위메프, 오프서베이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